불기2563년 02월 17일 | 즐겨찾기 추가 | 시작페이지로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금주의 금구 -
"석가모니불은 왕사성을 나와 부다가야 근처의 도량에 앉아 아뇩다라삼먁삼보리를 얻었다고 생각하고 있다. 그러나 선남자들아, 내가 성불한 지는 한량없고 가없는 백천만억 나유타 겁이니라." <법화경>
Home 법문/강의

청심보감 淸心寶鑑 (15)

◇ 말이나 글로 풀어서 답이 나온다면 그것은 그다지 깊은 진리가 못된다. 아주 오묘한 세계는 상상이나 생각으로도 미치지 못하는 곳이 있다. 깨달음의 세계가 바로 그렇다. ◇ 상인의 시각으로 상대를 바라보면 사귐에 득실을 먼저 계산할 것이다. 또 싸움꾼의 눈으로 상대를 바라보면 상대 힘의 강약을 먼저 측정하게…

등각경과 붓다선(15)

반드시 원리를 이해하여 깨닫고 그 깨달음을 실천해 경험으로 꿰뚫는 행위가 있어야만 해탈과 열반에 이를 수 있다 언어명상에 대하여 깨닫고 꿰뚫었다면 이제는 행위원리에 집중하여 명상하여야 한다. 즉 사는 동안 행해지는 많은 행위들 중에 과연 무엇이 옳고 무엇이 그른 것인지에 대하여 그 원리에 집중하여 깨닫…

대승불교의 실천(14)

소·대승 불교 이전의 근본불교를 똑바로 이해하고 현대사회에 적응할 수 있는 불교로 자리매김해야 이것은 선각자들이 교리를 가르칠 생각은 하지 않고 무조건 자기 종파만 옳다고 주장한데서 온 모순이기 때문에 말로는 모두가 대승이지만 실제 행동은 소승만도 못한 억지불교를 하고 있는 것입니다. 크고 좋은…

절대성과 상대성(14)

그러하니 그러하기 때문에 여러분 우리는, 제일 첫째 내가 처음에 말을 그리 했죠. 부처님은 말이지 지구가 생긴 뒤로의 성현들이 전부가 말이지 요 사바세계, 요 지구 요기에만 주저앉고 요 하늘을 천당으로 봐서 요말만 했거든. 요걸 탈피 못했어. 그러나 석가세존은 허공에 자리를 딱 잡았어. 허공을 내 몸으로 생각했어…

청심보감 淸心寶鑑 (14)

◇ 시체를 질투하는 자는 없다. 악인의 시샘이 두드러지게 보이면 내가 그만큼 성장하고 있다는 명백한 증거다. 또 장애가 너무 없어도 그것은 크게 바람직한 일이 못된다. 쉽고 편한 게 또한 가장 나쁜 방일과 노름이 아니겠는가. ◇ 이따금씩 울리는 종소리가 큰 종소리요, 가끔씩 포요하는 울음이 사자울음소리다. 가…

사성제(14)

그렇기 때문에 우리는 두려움이 없어집니다. 두려움이 없어지고 나면 우리가 상(想)을 일으키지 않습니다. <금강경>에선 아상(我相), 인상(人相), 중생상(衆生相), 수자상(壽者相) 법상을 일으키지 않고, 분별상을 일으키지 않습니다. 상을 일으키지 않으니 지을 바가 없어집니다. 짓는다 라는 것은 마음 밖의 것에, …

등각경과 붓다선(14)

언어원리에 집중하여 명상하여야 한다. 즉 스스로를 무명에 빠트린 삼독을 청정하게 하려면 어떠한 말을 하지 않아야 하는지 그 원리를 깨닫고 꿰뚫어야 한다. 붓다의 가르침에 의하면 “생각을 기초하여 바깥으로 표현되는 것이 언어”라고 한다. 그러므로 겉으로 드러난 언어의 모양에 따라 그의 현재 생각…

대승불교의 실천(13)

중생의 근기따라 여러가지로 가르치던 천태불교가 한국·일본에 들어와서는 조계·태고·미타·정토·진각 법상 종 등 여러 종단으로 나누어져 ③ 비밀교는 장통⋅별원에 다 통하나 말이 없이 자기만 알고 있으므로 햇빛으로 볼 때는 아침 조반시 비로소 보고 믿음을 일으킬 만한 시…

절대성과 상대성(13)

그러하니 자, 여러분 생각해 봅시다. 허공은 두 (나)로 놓고 생각해 봅시다. 슬기가 없어. 성품은 슬기가 있어. 그러나 꼭 보기에 빛깔도 소리도 없는 것 마찬가지라. 허공이나 성품이나 마찬가지거든. 그러면 누구를 주인 삼아야 되겠나요 자, 너 말해 봐. 말해 봐. 응 “지혜가...” 하, 나는 허공을 주인 삼…

청심보감 淸心寶鑑 (13)

포기하면 끝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에게 어찌 끈기가 나오지 않을 수 있겠는가. 다면으로 살펴보는데 어찌 그 지혜가 무딜 수 있겠는가. 남을 자기의 분신처럼 생각하는데 어찌 화사한 사랑이 가슴에서 나오지 않을 수 있겠는가 ◇ 나를 낮추고 남을 배려하면 고상한 인품이 그 안에 있다. ◇ 포기할 것은 빨리 포기…

사성제(13)

정념은 자비와도 일맥상통하는 내용입니다. 첫째로는 내가 갈등 속에 있고 내가 번뇌롭고 내가 힘드니까 상대를 바라볼 여유가 없습니다. 마음이 가난하다, 이 말은 무엇입니까. 자기 자신조차 바라볼 여유가 없다는 것입니다. 그러니까 자신도 모르게 하등한 근기로 떨어지는 것입니다. 마지막은 정정(正定)입니다. 정정은…

등각경과 붓다선(13)

일원상명상에 대하여 깨닫고 꿰뚫었다면 이제는 사유원리에 집중하여 명상하여야 한다. 즉 자기 자신을 성찰하여 청정한 계행을 완성하기 위해서는 어떤 사유를 깨달아야 하는 것이며 또 그것을 어떻게 꿰뚫어야 하는가를 알아차리지 않으면 안 된다.등각경 사유품에서 붓다는 “(2절) 어떠한 착하고 건전한 것이라도 …

2019년 신년법어 및 신년사 (3)

세계승가회 회장 수완나 <금강경>에 이르기를 能於此經(능어차경) 受持讀誦(수지독송)하면 皆得成就(개득성취) 無量無邊功德(무량무변공덕)이라. 즉 “능히 경전을 받아 지니고 읽고 외우면 한량없는 공덕을 성취하게 되느니라.” 하셨습니다. 지혜로운 불자는 이 가르침을 깊이 새겨 경전을 수…

2019년 신년법어 및 신년사 (2)

불교조계종 종정대행 혜인 도량청정무하예 삼보천룡강차지 道場淸淨無瑕穢 三寶天龍降此地 마음이 청정하면 소원이 이루어진다. 대한민국 노 플러그인 시대가 되고 세계1등 국가가 예상된다. 하늘은 푸르고 한강물 유유히 흐른다. 국태민안하고 가화만사성이라. 국가는 성장하고 국민은 행복하니 대한민국이 …

청심보감 淸心寶鑑 (12)

수행은 내면을 바꾸고, 인품과 인생을 바꾸며, 나아가 자기안의 세상과 우주를 통째로 바꾸게 되는 비할 수 없이 큰 영혼의 진화적 공부 ◇ 자기가 먼저 미치지 않고는 누구도 남을 미치게 할 수 없다. ◇ 진리에 관심이 없으면 그 혼이 무지에 머물고 실천에 약하면 그 몸이 무능에 멈춘다. ◇ 공부와 수도는 차…

 1  2  3  4  5  
가장 많이본 기사
범국민 참여해 3‧1운동 정신 계승하자
한국종교인평화회의(KCRP)에서는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성공적인 행사를 위해 참여를 호소하는 대국민 기자회견을 11일 프레스센터에서 개최했다. 뜻깊은 기념일을 맞이하여 시민사회와 정부에서 다양한 기...
청암봉사협의회 새해 맞아 이웃돕기 실천
(사)청암봉사협의회(회장 지암 스님 / 여수 청암사)는 새해를 맞아 1월 29일 여수장애인자립생활센터와 지역봉사 협약을 체결하고 31일까지 여수장애인자립생활센터, 여수장애인주간보호시설, 여수한국법무보...
문화재청, 신라 왕경 알리미 ‘꾸리와 두두리’ 공개
◇ 캐릭터 : 꾸리(왼쪽)와 두두리(오른쪽) 문화재청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소장 이종훈)는 문화유산 조사‧연구 성과를 국민에게 더 친근하게 홍보하고자 경주 월성에서 나온 벼루 다리의 돼지와 도...
불탑만평 세상만사(22호)
한국불교법사대학 제27기 대학졸업 및 법사법위 품수
한국불교법사대학(학장 철학박사 지일)에서는 지난 2월 10일 동국대학교 법학 만해관에서 2018학년도 제27기 대학 졸업 및 법사법위 품수 법회를 성대히 봉행하였다. 졸업생 및 사부대중 150여 명이 동참하였으...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용약관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불탑뉴스기자    후원안내   
bultopnews.com(©) 2018 / 사무실 :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8층 808호(수송동, 두산위브파빌리온)
사업자등록번호 : 206-60-76363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05281 / 지면신문등록번호: 서울, 다50498
발행일 : 2018년 9월 1일 /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8층 808호(수송동, 두산위브파빌리온) / 발행인 : 차복원
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 : 전화 02)739-4780~2 / 팩스 : 02)739-4783 / 이메일 : bultop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