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기2562년 12월 15일 | 즐겨찾기 추가 | 시작페이지로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금주의 금구 -
“잘 덮인 지붕에 비가 새지 않듯이 수행이 잘된 마음에는 욕망이 스며들 틈이 없다.” <법구경>
Home 법문/강의 강의

청심보감 淸心寶鑑 (11)

◇ 연구와 탐색은 자연히 밝은 깨우침을 얻어내고 그 밝은 깨우침은 또한 삶의 안정과 평화를 제공받는다. ◇ 부대적인 일을 너무 즐기면 세월을 낭비하는 소모적인 삶이 되고 자기성찰이 너무 빈약하면 남의 헛된 술책에 가볍게 조롱당한다. ◇ 진지한 구도는 표면적 신앙을 뛰어넘는 수준이고 참다운 헌신은 손익을…

청심보감 淸心寶鑑 (10)

◇ 배우고 체험해보지 않는다면 관념속의 지식으로 남을 수 밖에 없다. 또 생각만 풍성하고 배우지 않는 다면 그 생각은 마음속에서 올바르게 정리되지 못한다. ◇ 무지가 내 안에 기생하는 것만큼 삶은 힘들고 고달플 수밖에 없다. 마음 안에 빛을 채우기 싫어하고 무슨 복을 어디에서 만들겠는가 ◇ 지식은 고정된 …

청심보감 淸心寶鑑 (9)

◇ 이름난 장사꾼은 상술을 잘 보이지 않는다. 진짜 달변가는 말에 잔 기교를 풍기지 않는다. 너무 큰 허공은 코 끝에 있어도 그 크기를 잊고 사는 것과 같다. ◇ 옛사람은 “한 여름의 매미가 어찌 봄가을을 알며 하루살이가 어찌 내일이 있음을 알겠는가”라고 했다. 내 눈이 멀었다고 찬란한 햇빛이 하늘에…

청심보감 淸心寶鑑 (8 )

종일 떠들어도 시끄럽지 않은 것은 그의 마음이 사랑으로 넘쳐있기 때문이다. ◇ 목마르게 선행을 즐기는 사람들이 가장 장수하는 사람들이다. 누천년을 만인의 혼속에 살아있는 성자들을 보라! 그들의 수명은 정말 한없이 길다. ◇ 진정한 겸양은 간지(奸智)를 숨긴 겸양이 아니라 맑음에 통해있는 겸양이다. ◇…

청심보감淸心寶鑑 (7 )

가슴 열고 사는 사람이 밝게 사는 사람이고, 겸허하게 사는 사람이 품위 있게 사는 사람 ◇ 아름다운 장수(長壽)라면 덕을 심고 가는 사람들이다. 잠깐 왔다가도 그 빛은 오래도록 만인의 가슴에 살아남는다. 악인의 장수(長壽)는 길게 흐르는 썩은 강물과 같다. 그런 장수는 단명보다 불행하다. ◇ 건강이 무너지고…

청심보감 6

마음보다 근본적인 것은 없고 생각처럼 강한 에너지도 없으며 행동보다 큰 성과는 없다 ◇ 복 많고 덕스럽고 운이 있으면 세상은 활짝 열려있다. 자선으로 복을 만들고 겸양으로 덕을 만들고 노력으로 운을 만든다. ◇ 과연 인색하고 복이 커질까 오만하고 덕이 자랄까 게으르고 운이 잡힐까 ◇ 마음이 부지런하면…

청심보감 5

외형도 본질을 보호하는 또 다른 핵심 부분은 바로 작은 전체 세상은 거대한 하나의 유기체 ◇ 가장 비좁게 사는 악인은 비판위주로 삶을 살아가는 자이다. 칭찬의 시각이 약하면 대화나 교제는 바로 굳어질 수밖에 없다. 남을 보는 눈이 아름다워야 내게 쏟아지는 찬사도 풍성해 질 수 있다. 사랑의 전달이 약하면 견제…

청심보감 4

밝은 지각, 오직 꼼꼼한 탐색에서 비롯 길! 길을 찾는 법! ◇ 눈을 감고 더듬지 말라! 밝은 지각은 오직 꼼꼼한 탐색에 있다. 섬세한 마음으로 방심의 공간을 없애고 겸허한 마음으로 오만한 무지를 눌러라! ◇ 물이 나올 때까지 파는 사람이 우물을 잘 파는 사람이고 확신이 설 때까지 살피는 그 정성이 진정…

청심보감 3

한 눈에 통달하는 삶의 핵심적 지혜 ◇ 일처리가 능숙하고 지혜나 수단이 뛰어나면서도 듣는 칭찬을 남의 혜택으로 돌리는 사람이 있다. 그는 진정으로 질투 받지 않고 성장할 수 있는 사람이며 남의 위에 설 수 있는 자격이 있다. 내 공을 남의 협조로 돌리는 사람이야말로 가장 완벽하게 자기보신을 할 수 있는 슬기로…

청심보감 2

말은 아름답게 하고 행동은 믿음 있게 하라! 반성은 냉철하게 하고 개선은 확실하게 하라! 그리고 도약과 발전을 위해서는 연구와 탐색이라는 가공할 무기를 끊임없이 잘 사용 해야한다. 노력을 힘들다고 말하지 말라! 마음이 게으를수록 그 몸은 더욱 불편해진다. ◇ 자연의 물도 흘러야 그 생명이 유지된다. 물은 …

청심보감 1

섬세하고 부드러운 마음은 지혜로운 사람들의 마음이고 강렬하고 활기찬 마음은 성공하는 사람들의 마음이다 맑고 웅장한 기상은 큰 사람들의 마음이고 넓고 깊어 그 폭을 알 수 없는 마음은 성자들의 마음이다. ◇ 수양이 깊어지면 이런 큰 힘과 덕성이 생긴다. ·순수할 때는 새하얀 백지가 되고 비울 때…

가장 많이본 기사
생활 속의 ‘佛法’과 ‘不法’ (10) ‘무너진 사랑
‘즐거울 때 같이 즐거워하고, 괴로울 때 같이 괴로워하며, 일을 할 때 뜻을 모아 같이 하는 것을 가족이라 한다.’ 가족에 대한 붓다의 말씀으로 시작해 볼까 합니다. 올해 접수된 112 신고 중 가정폭...
『노스승과 소년』
‘나’란 도대체 누구인가 인생의 목적은 무엇인가 이런 날카로운 질문에 어른들은 답한다. “쓸데없는 생각 그만하고 공부나 해라.” 혹은, “곧 알게 된다.”며 얼버무린다. 실...
영화 '선종 무문관' 개
“선가(禪家)에서는 불심(佛心)으로 근본을 삼고 무문(無門)으로 법문을 삼는다. 그렇다면 이 문이 없는 문은 과연 어떻게 통과할 것인가 한 깨달음을 얻으려 각지에서 모인 수행승들이 오대산 무문화상을 ...
무안군, 2018 사찰음식 실용교육 운영
무안군(군수 김산)은 지난 4일부터 지역 농특산물을 활용한 힐링푸드 전문인력 양성을 목적으로 ‘2018 사찰음식 실용교육’ 과정을 개설해 28명을 모집하여 운영했다. 이번 교육은 지역 향토음식 발굴&m...
생활 한방이야기 (8) - 손발저림(1)
강한 추위가 이어지면서 손발이 저리고 시리다고 하는 환자분들이 늘고 있다. 추운 날씨로 인하여 혈액순환이 잘 되지 않아서 그런가보다 하고 무심히 넘어가기도 하고 중풍전조증이 아닐까 걱정하기도 한다. 손발저...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용약관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불탑뉴스기자    후원안내   
bultopnews.com(©) 2018 / 사업자등록번호 : 206-60-76363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05281
발행일 : 2018년 9월 1일 /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8층 808호(수송동, 두산위브파빌리온) / 발행인 : 차복원
사무실 :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8층 808호(수송동, 두산위브파빌리온)
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 : 전화 02)739-4780~2 / 팩스 : 02)739-4783 / 이메일 : bultop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