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기2562년 12월 15일 | 즐겨찾기 추가 | 시작페이지로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금주의 금구 -
“잘 덮인 지붕에 비가 새지 않듯이 수행이 잘된 마음에는 욕망이 스며들 틈이 없다.” <법구경>
Home 기획/연재 기획

한국불교 정체성 지키며 재일동포 사회의 구심점 역할 담당

설명: 한불연이 주관해 열린 ‘사천왕사 왔소’ 행사. 일본에서 한국불교의 정체성을 지키며 부처님법을 널리 홍포하고 있는 불교단체가 있다. 재일본한민족불교도총연합회(이하 한불연)가 그 단체이다. 한불연은 지난 1991년 재일 한민족사찰이 연대하는 것을 목적으로 일본 전국에 걸쳐 설립준비위가 발족…

동굴에서 7년에 걸쳐 3차례 면벽 무문관 수련

설명 동화선사 전체전경. 왼쪽에는 폐관센터, 가운데에 자재당, 애국당, 대웅전이 차례로 자리하고 있다 중국 동화선사의 초대를 받고 방문한 나는 학문을 연구하고 때때로 몸으로 수양하고 실천하는 그런 생활을 하는 사람이다. 그런 나에게 만행스님이란 도인은 궁금증 그 자체였다. ‘20대 초반에 복건성의 절…

[기획] 한국불교 IT의 현재 그리고 미래

(주)다나 대표 최대종 20년 가까이 한국불교 전산 시장의 전부일 수는 없지만, 일정의 영역이라 할 수 있는 포교 시장에서 홈페이지 구축을 해왔던 필자로선 지금의 한국불교의 전산에 대한 인식에 안타까움이 많았습니다. 인식이라 함은 전산을 바라보는 불교계의 시각을 이야기하는 것입니다. 대부분 홈페이지의 …

“한 장의 달력에도 불심이 가득해요” 가야기획

어느 절에서나 불자 가정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불교달력은 수려한 사찰의 풍경이나, 한국의 사계절, 천진난만 동자승, 이름있는 작가의 서화 등으로 보는 눈을 쉬게 하고, 각종 재일과 불교 행사 등으로 보는 이에게는 절기와 일정에 대한 정보를 주고, 달력을 만드는 사찰로서는 신도들에게 사찰의 홍보와 일정을 알려주고…

합천 허굴산 천불천탑[템플스토리 1]

"조용한 수행터 찾던중 우연히 산 중앙서 관세음 마애석불 발견,이곳을 법당삼아 홀로 기도정진 중" 경남 합천 허굴산 자락에 위치한 천불천 탑, 용탑 스님은 오늘도 어김없이 탑을 홀 로 쌓고 있다. 스님은 이곳과 인연 맺기 전 에는 선방 및 토굴수행을 하면서 산하를 대 지 삼아 정진하고 있었다. 그러…

가장 많이본 기사
생활 속의 ‘佛法’과 ‘不法’ (10) ‘무너진 사랑
‘즐거울 때 같이 즐거워하고, 괴로울 때 같이 괴로워하며, 일을 할 때 뜻을 모아 같이 하는 것을 가족이라 한다.’ 가족에 대한 붓다의 말씀으로 시작해 볼까 합니다. 올해 접수된 112 신고 중 가정폭...
『노스승과 소년』
‘나’란 도대체 누구인가 인생의 목적은 무엇인가 이런 날카로운 질문에 어른들은 답한다. “쓸데없는 생각 그만하고 공부나 해라.” 혹은, “곧 알게 된다.”며 얼버무린다. 실...
영화 '선종 무문관' 개
“선가(禪家)에서는 불심(佛心)으로 근본을 삼고 무문(無門)으로 법문을 삼는다. 그렇다면 이 문이 없는 문은 과연 어떻게 통과할 것인가 한 깨달음을 얻으려 각지에서 모인 수행승들이 오대산 무문화상을 ...
무안군, 2018 사찰음식 실용교육 운영
무안군(군수 김산)은 지난 4일부터 지역 농특산물을 활용한 힐링푸드 전문인력 양성을 목적으로 ‘2018 사찰음식 실용교육’ 과정을 개설해 28명을 모집하여 운영했다. 이번 교육은 지역 향토음식 발굴&m...
생활 한방이야기 (8) - 손발저림(1)
강한 추위가 이어지면서 손발이 저리고 시리다고 하는 환자분들이 늘고 있다. 추운 날씨로 인하여 혈액순환이 잘 되지 않아서 그런가보다 하고 무심히 넘어가기도 하고 중풍전조증이 아닐까 걱정하기도 한다. 손발저...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용약관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불탑뉴스기자    후원안내   
bultopnews.com(©) 2018 / 사업자등록번호 : 206-60-76363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05281
발행일 : 2018년 9월 1일 /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8층 808호(수송동, 두산위브파빌리온) / 발행인 : 차복원
사무실 :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8층 808호(수송동, 두산위브파빌리온)
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 : 전화 02)739-4780~2 / 팩스 : 02)739-4783 / 이메일 : bultop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