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기2563년 04월 26일 | 즐겨찾기 추가 | 시작페이지로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금주의 금구 -
"의심과 두려움 및 가지가지 장애가 있는 자는 응당 일체의 시간과 일체의 처소에서 언제나 부지런히 나의 명호를 외우며 생각해야 한다." <점철선악업보경>
Home 사설/기고/社告 평론

염불수행의 대중화 절실

“요즘엔 스님들도 염불수행 한다고 공공연히 말해도 부끄럽지 않을 정도는 된 것 같습니다.” 온-오프라인 정토수행단체인 무량수여래회(cafe.daum.net/MRSB) 도반들과 매달 두 차례 서울과 부산의 도심사찰 혹은 고찰의 염불도량에서 아미타불 염불철야정진을 할 때면 스님들이 종종 이런 말씀을 하신다. 이를…

以戒爲師 정진과 利他悲願 자비행 실천을

이계위사(以戒爲師)의 불도(佛道)가 아쉬 운 세상이다. 울지 않고 이 세상에 출생한 자는 한 사람도 없다. 언제 이 세상을 떠날 거라고 아는 사람도 없다. 따라서 사람은 누구나 피할수 없는 생로병사의 번뇌를 안고 이 세상에 온 것이다. 우리 인간은 이 생로병사의 번뇌를 벗어나려는 본성이 있다. 그러나 탐 진 치 삼독…

미래화를 향한 진정한 승가의 사명

현블 스님(시인, 우리불교조계종종정, 세계불교연합WBOA총회장) 미래사회의 종교적 사회가치는 인간의 욕구본능을 도덕적으로 억제하면서 수평적 지위로 사회와 가정에서 상호간 손상되지 않고 질서가 유지되도록 협조와 경쟁의 균형을 지탱해주는 자비의 실천이 우선되어야 하며, 더불어 시공을 초월한 우리불교는 나날…

<불탑뉴스> 창간을 축하하며 그 역할에 많은 기대를 건다

이경숙 (前 한국불교신문 편집국장) 지난 2016년 12월에 발표된 통계청의 ‘2015 인구주택 총 조사’는 불교계에 큰 충격을 주었다. 지난 10년 새 불교인구가 3백만 명 가까이 줄어 개신교에 1위 자리를 내주고 2위로 물러앉았기 때문이다. 더욱이 개신교와 가톨릭을 합친 전체 기독교 인구는 불교인구의 2…

가장 많이본 기사
마하연투어(4월 22일)
깨달음산문(화엄경소)
불탑뉴스 30호(4/17) - 12면 전면
사찰화재보험(190422)
불탑뉴스 생활정보
빛고을관등회(190422)
불탑뉴스 30호(4/17) - 1면
탈종공고(삼성사)
불탑뉴스 29호(4/10) - 7면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용약관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불탑뉴스기자    후원안내   
bultopnews.com(©) 2018 / 사무실 :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8층 808호(수송동, 두산위브파빌리온)
사업자등록번호 : 206-60-76363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05281 / 지면신문등록번호: 서울, 다50498
발행일 : 2018년 9월 1일 /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8층 808호(수송동, 두산위브파빌리온) / 발행인 : 차복원
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 : 전화 02)739-4780~2 / 팩스 : 02)739-4783 / 이메일 : bultopnews@naver.com